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재철생각

오뚝이 심재철
재철생각
게시판 상세보기
2005.07.15 이철우 의원은 노동당 가입임을 알았다
2016.04.29
의원실 | 조회 299
이철우 의원은 노동당 입당임을 알았다. 다음의 사실들이 그것을 말한다.

1. 한민전 입당임을 알았다

이철우는 자신에게 입당을 권유한 양홍관이 북한 노동당의 대남선전기구인 한민전(한국민족민주전선) 입당자라는 

것을 분명히 알고서 그 권유에 따라 입당을 했다. 
이철우는 조애전(조국해방 애국전선)에만 가입했다고 주장하나 조애전은 중부지역당의 위장명칭인 민애전(민족해

방 애국전선)의 강원도 조직 명칭이다. 
이는 판결문에 명백히 나와있다.

“(이철우는 1992. 1월 하순 종로2가의 한 식당에서) 양홍관으로부터
-사실 나는 한민전의 노선에 따르는 지하당에 입당했다
-나와 함께 위 지하당에서 입당하여 일해보자
라고 이야기하여, 그(양홍관)에게 
-깜짝 놀랬다.…이렇게 가까이 한민전의 성원이 있는 줄은 몰랐다.
-입당 결정문제는 중요한 일인만큼…시간적 여유를 가져보고 결정하겠다“

2. 조선노동당기 앞에서 맹세를 했다

이철우는 입당식 할 때 김일성, 김정일 초상화와 함께 인공기가 아닌 조선노동당기를 걸어놓고 입당식을 했다. 
또 그의 집에서는 증거물인 노동당기가 압수되었다.

3. 당에 들어갈 때만 ‘입당’이라고 한다

사회단체에 들어갈 때는 입회(入會)나 입단(入團)이라는 말을 쓰지 결코 입당(入黨)이라는 말을 쓰지 않는다. 오

직 정당에 들어갈 때만 입당이라고 한다.
판결문에는 단 한 번의 예외도 없이 모두 ‘입당’이라고 적시되어 있다.

4. 고문조작의 ‘ㄱ’자도 말 안하다가…

이철우 의원 등은 고문조작이라고 주장한다.
그러나 1심 판결문 그 어디에도 ‘강압수사’나 ‘허위자백’등의 얘기는 전혀 없다.
2심 항소 이유도 형이 많다는 양형부당과 이철우가 작성·전달했던 자료가 국가기밀인지 아닌지를 다투는 것 뿐

이었다. ‘강압수사’나 ‘허위자백’등 때문에 항소한다는 얘기는 전혀 없다.
당시 2심 재판부였던 김 모 변호사도 고문 주장을 들은 기억이 없다고 증언하고 있다. 오히려 확신범답게 내가 

왜 처벌받느냐고 자랑스럽게 항변하는 분위기였다고 전하고 있다.

이러한 근거에 입각해서 본인은 이철우 의원이 이전에는 분명히 주사파 활동을 했음을 말했던 것이다. 이철우 의

원은 이제 국가정책에 큰 영향을 미치는 집권당의 국회의원이라는 막중한 위치에 있다. 중요한 것은 현재의 생각

이다. 그래서 그가 예전의 생각을 그대로 가지고 있는지 본인을 포함해 모든 국민이 궁금해 하는 것인데 이 의원

은 명백히 밝히지 않고, 때로는 분명했던 사실조차도 부정하고 있어서 최소한의 사실관계는 국민들이 알 필요가 

있다고 생각해 판결문을 근거로 사실관계를 정리하였다.
2004년12월16일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521개(51/53페이지)
재철생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 2005.07.15 단식농성일기 2일차 -3월16일- 의원실 2016.04.29 173
20 2005.07.15 단식농성일기 1일차 -3월15일- 의원실 2016.04.29 167
19 2005.07.15 단식에 들어가며... 의원실 2016.04.29 159
18 2005.07.15 <행정도시 특별법>이 위헌인 이유 의원실 2016.04.29 160
17 2005.07.15 원내대표는 청문회식 토론축제로 뽑아야 의원실 2016.04.29 213
16 2005.07.15 불법 날치기 망국적 수도분할법 무효 투쟁을 선언하며 의원실 2016.04.29 171
15 2005.07.15 착각 의원실 2016.04.29 158
14 2005.07.15 당의 찬성 결정은 중대한 오류 의원실 2016.04.29 173
13 2005.07.15 보도는 정확해야-서프라이즈에 대해 의원실 2016.04.29 201
12 2005.07.15 '北'자만 나오면 무조건 색깔론인가 의원실 2016.04.29 181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51   52   53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