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재철생각

오뚝이 심재철
재철생각
게시판 상세보기
야당은 북한 앞에만 서면 작아지는가
2017.02.21
의원실 | 조회 39

야당은 북한 앞에만 서면 작아지는가

 

김정남 피살에 연루된 북한 용의자가 명백히 드러났는데도 야당은 북한이 했다면이라는 가정법으로 엄중한 테러에 모호한 태도로 일관하고 있다.

 

야당은 북한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인정한 후에야 북한의 소행이라고 말할 것인가.

 

북한은 그동안 우리한테 가했던 아웅산 테러, KAL기 테러 등 모든 테러에 대해 자신들이 한 짓임을 한 번도 인정한 적이 없다는 사실을 야당은 모르는가.

 

야당은 누구의 눈치를 보길래 이러는 것인가.

 

북한의 반인륜적인 만행을 보고도 야당이 비난하지 못하는 등 당당하지 못한 이유가 국민들은 궁금할 따름이다.

 

북한 앞에만 서면 작아지고 모호한 태도로 일관하는 야당 대선 주자들의 태도가 심히 우려된다.

 

국민이 이같은 야당 대선 주자들에게서 안보 불안감을 느끼는 것은 당연하다.

 

대통령의 제일의 책무가 국가와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것인데도 이처럼 미적거리면서 의혹을 키우는 태도로 어떻게 대통령을 하겠다는 것인지 심히 우려스럽다.

 

2017. 2. 21.

국회부의장 심 재 철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424개(1/43페이지)
재철생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24 문후보측의 거짓 해명 의원실 2017.03.28 7
423 문준용씨의 휴직 중 美 인턴취업은 명백한 국내법 위반 의원실 2017.03.27 22
422 문재인 후보 아들의 공공기관 특혜임용 의혹 의원실 2017.03.27 10
421 남에게는 승복 자신은 불복 의원실 2017.03.13 52
420 나라를 제대로 지키려면 사드 추가배치·전술핵 재배치해야 의원실 2017.03.08 34
419 문 前대표는 불안한 안보관부터 해소시켜야 의원실 2017.03.07 35
418 역시 불안한 문 前대표의 안보관 의원실 2017.02.23 49
>> 야당은 북한 앞에만 서면 작아지는가 의원실 2017.02.21 40
416 청년을 노린 안보 포퓰리즘으로는 나라를 지킬 수 없다 의원실 2017.01.17 169
415 지극히 정략적이고도 무책임한 문 전 대표에게 묻는다 의원실 2017.01.13 87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