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재철생각

오뚝이 심재철
재철생각
게시판 상세보기
당헌·당규를 지키기보다 앞장서 위반해서야
2018.07.15
의원실 | 조회 729

당헌·당규를 지키기보다 앞장서 위반해서야

 

 

당의 의사 결정 단계에서 여러 의견이 상충될 때 기준을 삼는 것이 당헌·당규이고 이를 준수하는 것이 민주적인 절차이다. 그런데 선거 패배 후 지난 한 달 여 동안 김성태 대표 권한대행은 당헌·당규를 지키기는커녕 반복적으로 위반하는 등 중대한 결격사유를 드러냈다.

 

첫째, 현행 당헌은 당 대표 궐위 시 60일 이내에 다시 뽑도록 규정하고 있지만 김 대행은 독단적으로 이를 무시했다.

둘째, 오는 17일 열린다고 공지된 전국위원회는 당헌·당규에 따르면 상임전국위원회 또는 전국위원 3분의 1이상의 소집 요구가 있어야만 가능하지만 이 규정 역시 전혀 지켜지지 않은 채 강행되고 있다.

셋째, 비상대책위를 구성하려면 최고위원회의를 대체하는 상임전국위원회에서 그 구성을 의결해야만 하는 것인데도 이 역시 묵살되었다.

넷째, 현재 가동되고 있는 비대위 준비위는 당헌·당규 어디에도 그 근거를 찾을 수 없는 無法의 것이다.

다섯째. 수석대변인 임명은 최고위원회 의결사항인데도 최고위원회 대체기구인 상임전국위의 의결도 없이 독단으로 강행되었다.

 

이처럼 절차적 민주주의조차 지켜지지 못하고 있는데 민주주의의 내용이 지켜지리라고 어찌 기대할 수 있겠는가. 오죽하면 외부에서는 우리 당의 운영에 대해 정당은 활동이 민주적이어야 한다는 헌법 제8조를 위반한 것이어서 정당 해산 사유가 된다고 비판하겠는가. 또한 17일 전국위원회도 당헌·당규를 준수하지 않은 채 소집된 것이어서 행위무효 가처분심판의 대상이 될 것이라는 지적도 나오는 등 우리 당의 비민주적 행태가 심각함을 보여주고 있다.

 

지방선거 후 한 달여 동안 김 대행이 보여준 당헌·당규를 묵살한 비민주적 행태, 독단적 리더십 등은 당을 더욱 위기상황으로 몰아넣고 있다. 김 대행은 자신이 원내대표 출마 시 약속한 중간평가’, ‘재신임공약을 이행해야 한다. 김성태 권한대행은 마지막 애당심을 발휘해 스스로 거취를 결단해야 한다.

 

2018. 7. 15.

국회의원 심 재 철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510개(1/51페이지)
재철생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10 김정은의 방한을 대환영한다 의원실 2018.12.09 1
509 탈원전 정책, 대만처럼 우리나라도 국민투표 부치자 의원실 2018.11.26 22
508 사찰을 실토한 김부총리는 즉각 사과하라 의원실 2018.10.04 162
507 여당은 국정감사 거부 꼼수를 즉각 중단하고, 국정감사 일정협의에 적극 의원실 2018.10.02 187
506 대통령 동선, 국가안위 운운하는 치졸한 변명 의원실 2018.10.01 207
505 청와대는 업무추진비의 성역인가? 의원실 2018.09.30 190
504 2019년 한가위 인사 의원실 2018.09.23 196
503 심재철 의원실을 압수수색? 의원실 2018.09.22 337
502 스스로 안보태세를 허무는 평양정상회담 의원실 2018.09.20 162
501 정부는 정보관리 실패에 책임져라 의원실 2018.09.19 155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