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재철생각

오뚝이 심재철
재철생각
게시판 상세보기
깜깜이 투표를 하라니 선거를 망치자는 것인가
2019.02.02
의원실 | 조회 87

<심재철 성명서>
당 선관위는 전국을 4개로 나눠 대전(2월 14일), 대구(18일), 부산(21일), 경기(22일)에서 합동연설회를 4번 하기로 했다. 그런데 컷오프 날짜는 19일이고 홍보물 도착기한은 18일이다.

부산권(부산·울산·경남·제주 지역)과 중부권(서울·인천·경기·강원)에서는 합동연설회조차도 없이 홍보물만 갖고 깜깜이 투표로 컷오프를 하겠다는 것이다. 또 대전권(충청·호남)과 대구권(대구·경북)의 당원과 국민은 자칫 홍보물은 보지 못하고 연설만 듣고 투표할 수도 있어 반쪽 투표가 될 수도 있다.

선거룰은 어떤 경우에도 모든 이에게 보편적이고 공평해야 한다. 이처럼 지역적으로 차등이 나는 것은 반민주적이다. 왜 일부 지역의 당원과 국민들을 차별하는가. 이런 불공정한 경기규칙을 만들겠다니 특정인을 염두에 두고 하자는 것인가.

또한 TV토론회는 컷오프 단계(예비경선)에서는 실시하지 않고 본경선에서만 실시하겠다는 것인데 토론회 한 번도 없이 컷오프를 한다는 것 자체도 큰 문제이다. 후보자의 일방적 주장만 있는 연설회만 있고, 후보의 진면목이 드러나는 토론회는 한 번도 없이 컷오프를 하겠다니 당이 아직도 구시대 발상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 후보자들이 어떤 생각을 갖고 있는지 진면목이 드러나는 토론회가 컷오프 전에도 당연히 있어야 한다.

공중파, 지상파, 인터넷 채널, 유투브 등 전달 매체도 많다. 후보가 많다느니 시간과 장소가 제한된다느니 하는 핑계에 당의 부활이라는 이번 선거의 본질이 차단되어서는 안된다.

이번 선거는 당이 새롭게 태어나는 중요한 계기와 기반이다. 그래서 당연히 선거는 공정해야 하고 당의 부활에 모든 초점이 맞춰져야 한다. 이번 전당대회는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식이 되어서는 안된다. 체구가 크면 침대를 늘려야지 침대에 억지로 몸을 꿰맞춰서는 당의 부활에 암초가 될 뿐이다.

2019. 2. 1.
국회의원 심 재 철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523개(1/53페이지)
재철생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23 검찰의 기소유예 취소는 잘 못된 것 의원실 2019.04.09 68
522 국회를 지키지 못하면서 국회 수장? 의원실 2019.04.04 86
521 한반도 비핵화인지 북한 비핵화인지 의원실 2019.03.13 208
520 미세먼지 저감 위해서도 탈원전 벗어나야 의원실 2019.03.05 223
519 과거로 회귀해서는 정권탈환 멀어진다 의원실 2019.02.11 252
518 심재철후보 대변인 논평-닥터헬기 도입 확대에 정부는 주저하지 말아라 의원실 2019.02.08 165
517 김경수, 문준용 특혜채용 여론조작 관련 특검 도입해야 의원실 2019.02.02 151
>> 깜깜이 투표를 하라니 선거를 망치자는 것인가 의원실 2019.02.02 88
515 김병준 비대위원장의 성명을 환영하며 의원실 2019.01.25 98
514 여당도 문제 있다는 탈원전,바로잡아야 의원실 2019.01.14 122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