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생생! 심재철 25시

생생! 심재철 25시
게시판 상세보기
의원총회 "마스크 재사용? 면마스크? 대통령과 각료들부터 솔선수범하시길"
2020.03.04
의원실 | 조회 58

34일 의원총회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심재철 원내대표>

 

코로나 확산세가 전혀 진정되지 않고 있다. 오늘 0시 기준으로 확진자가 5천명을 넘었다. 이런 추세라면 확진자 만명 넘는 것 시간문제가 될 수밖에 없을 것 같다. 마스크 대란과 관련해서 정부가 내놓은 대책은 수요억제책이다. “재사용해도 된다, 면마스크도 괜찮다이런 이야기만 하고 있으니까 국민이 분노할 수밖에 없다.

 

며칠 전 지난 1, 무증상 입국 중국인 유학생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그런데도 중국인들의 입국금지는 전혀 시행되지 않고 있다. 마스크 대란이 우려된다는 것이 이미 한 달 전 국무회의에서 논의가 됐었다. 그런데도 정부는 우리 공급능력 충분하다, 자신 있다라고 말했던 것이다. 우리 국민들은 마스크 몇 장 사기 위해서 새벽같이 일어나 마트니, 약국이니, 우체국 앞에서 길게 줄서야 되는데 이 정부는 중국과의 약속이라면서 마스크 300만개를 중국에 지원했다. 그러고 나서 이제 공급 부족 상황이 심각해지자 대통령은 또 사과를 했다.

 

원래 이 정부는 마스크에 대해서는 일회용 마스크 재사용 하지마라, 면마스크는 권하지 않는다, 이게 WTO 지침이다라고 이렇게 얘기를 했었다. 그런데 이제 와서 재사용해도 된다, 면마스크 괜찮다라고 얘기하고 있다. 아주 무책임하다. 그렇다면 솔선수범하는 차원에서 대통령과 정부 각료들부터 면마스크를 착용하고 마스크를 재사용하는 모습을 보여주시기 바란다.

 

정부는 우리 당이 제안한 특별공급방식을 적극 추진하기를 거듭 촉구한다. 이 특별공급방식이라는 것은 정부나 지자체가 직접 업체와 계약해서 일괄구매한 뒤에 이장이나 통장 등 일선행정망을 통해서 분배하는 것이다. 도시지역에는 아파트 관리사무소가 되겠다. 현재 농촌, 어촌, 산촌에 거주하는 어르신들, 노양원에 계신 분들, 이런 분들은 마스크를 사고 싶어도 살 수가 없다. 이럴 때 바로 정부가 나서서 직접 공급을 해줘야 한다. 마스크 대란의 조기 해소를 위해 정부가 적극적으로 나서주기를 거듭 촉구한다.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2,413개(1/87페이지)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