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언론보도

언론보도
언론보도
게시판 상세보기
[2018국정감사][문화일보]작년 과세 오류 환급액 1兆 넘었다
2018.10.25
의원실 | 조회 57


기사본문
기재위 국감자료서 확인

1년새 3030억이나 증가


잘못된 세금 부과로 소송을 제기해 과세 환급을 받은 심판청구 환급액이 1조 원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의신청과 심사청구만으로 환급받은 세금도 800억 원을 넘겨 과세 업무의 정밀성이 요구된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심재철(자유한국당) 의원이 25일 국세청으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과세 불복에 따른 심판청구 국세환급액이 1조1591억 원으로, 2016년(8561억 원)보다 3030억 원 증가했다. 당국의 과세 처분이 부당할 때 납세자가 취할 수 있는 조세 불복 경로는 각 지방 국세청에 제기하는 이의신청과 국세청 본청에 제기하는 심사청구, 조세심판원에 제기하는 심판청구 등이 있다.

지난해 과세 불복 환급금은 이의신청이 받아들여져 환급된 690억 원과 심사청구로 환급된 124억 원, 심판청구 환급금 1조1591억 원 등 총 1조2405억 원에 달한다. 이는 2016년 9278억 원(이의신청 환급액 582억 원, 심사청구 135억 원, 심판청구 8561억 원)보다 3127억 원 늘어난 것이다. 과세 불복 인용률도 높아졌다. 지난해 심판청구 인용률은 27.3%로 전년보다 3.2%포인트 증가했고, 심사청구 인용률도 27.8%로 3.7%포인트 늘었다. 잘못 부과된 세금이 그만큼 많았다는 것이다. 이의신청 인용률만 28.3%에서 24.4%로 3.9%포인트 감소했다.

심재철 의원은 “과세당국 잘못에 따른 환급액과 인용률은 늘었지만 정작 해당 공무원에 대한 징계는 오히려 줄었다”며 “국세청 직원 귀책비율(17.3%)이 높았던 지난해의 경우 222명 만 징계를 받아, 귀책비율이 낮았던 2015년(15.1%) 248명보다 오히려 징계를 적게 받았다”고 지적했다. 

임대환 기자 hwan91@munhwa.com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2,008개(1/201페이지)
언론보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08 [지면보도] [연합뉴스]심재철 "정부 클린카드, 6년간 제한업종 결제 제한 조치 안 사진 의원실 2019.03.20 19
2007 [지면보도] [헤럴드경제]만들수록 손해…‘동전의 딜레마’ 사진 의원실 2019.03.19 24
2006 [지면보도] [중부일보]심재철"방어적 목적 핵무장·핵방어 체제 강화 검토" 의원실 2019.03.15 32
2005 [지면보도] [중앙일보]사설-독립 직무기구라는 감사원은 도대체 누가 감사하나 사진 의원실 2019.03.14 25
2004 [지면보도] [중앙일보]감사원 "일식집 9만원짜리 밥, 靑보안유지 위해 필요" 사진 의원실 2019.03.14 23
2003 [지면보도] [쿠키뉴스]우리들병원 1400억원 대출 관련 정재호, 양정철 등 현 정권 사진 의원실 2019.03.13 35
2002 [지면보도] [뉴시스]심재철 "감사원, 靑 업무추진비 봐주기식 감사…면죄부" 사진 의원실 2019.03.13 26
2001 [지면보도] [경기일보]심재철, “북핵은 그대로인데 무장해제하는 것인가” 사진 의원실 2019.03.04 101
2000 [지면보도] [뉴데일리][포토] 인사말하는 심재철 한국당 의원 사진 파일 의원실 2019.03.04 77
1999 [지면보도] [헤럴드경제]“한은 재건축공사 지연 150억 낭비” 사진 의원실 2019.02.21 108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