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언론보도

언론보도
언론보도
게시판 상세보기
[2018국정감사][M이코노미뉴스]심재철 “재정정보원, 비인가자료 비밀등급 자동표시 규정 있어”
2018.10.29
의원실 | 조회 61

심재철 “재정정보원, 비인가자료 비밀등급 자동표시 규정 있어”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 / 사진 : 박종호 기자
▲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 / 사진 : 박종호 기자

 

한국재정정보원(이하 재정정보원)의 자체내규 중 보안규정과 보안규칙에 비인가자료의 암호화 및 비밀예고, 비밀등급 자동표시 규정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 내규에 따라 재정정보원이 운영하는 디지털예산회계시스템(dBRAIN), 재정분석시스템(OLAP)에도 비인가자료 및 비밀자료와 그 외 자료의 구분이 보안규정과 규칙으로 명확하게 구분되는 것이다.

 

29일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국회 기획재정위원회)이 재정정보원으로부터 제출받은 보안규정과 보안규칙에 따르면 보안규정 제25조(주요 정보의 암호화)에 ‘컴퓨터 파일 형태로 취급되는 주요 정보의 경우 비인가자의 무단 열람을 방지하기 위해 암호화된 형태로 취급 보관해야 한다’고 규정돼 있다.

 

또한 보안규칙 제19조(비밀의 전자적 처리)에는 ‘비밀을 전자적으로 생산하고자 할 때에는 해당 비밀등급과 예고문을 입력해 열람 또는 출력 시 비밀등급이 자동으로 표시되도록 해야 한다’고 돼 있다.

 

따라서 재정정보원의 보안규정과 비인가 자료의 열람 및 자료의 비밀성을 명확하게 표시하도록 규정돼 있기 때문에 암호화되지 않고 비밀예고 및 비밀등급이 표시되지 않은 자료는 비인가 또는 비밀자료로 분류되지 않는다는 것이 심 의원의 주장이다.

 

심 의원은 “취득한 자료의 성격과 취득경로 역시 재정정보원의 보안규정 및 규칙상 비인가 또는 비밀자료가 아니어서 재정정보원이 주장하는 ‘비인가 자료의 무단취득’ 주장은 앞뒤가 맞지 않는다”며 “그러나 기획재정부와 재정정보원 측은 보안규정과 보안규칙은 처음부터 지키거나 밝히지 않은 채 ‘감사관실용’이라는 메뉴가 비인가 구역 및 비밀자료를 말하는 것이라는 견강부회를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재정정보원의 보안규정과 보안규칙에 따르면 의원실이 취득한 자료는 과정 및 내용에 있어서 비인가도 아니고 비밀도 아니다”면서 “재정정보원이 준수해야 할 규정과 규칙을 문서상으로 만들어 놓고 이행하지 않은 것은 명백한 직무유기”라고 지적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1,985개(1/199페이지)
언론보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85 [라디오인터뷰] [CBS 김현정의 뉴스쇼]심재철 “황교안, 오세훈은 백의종군...홍준표는 사진 의원실 2019.01.14 11
1984 [지면보도] [프라임경제]보령시 당원 당직자 신녀하례회 개최 사진 의원실 2019.01.14 12
1983 [지면보도] [데일리안][당권주자 연속인터뷰] 심재철 "文과의 싸움, 행적으로 판단해 사진 의원실 2019.01.14 7
1982 [지면보도] [중앙일보]심재철·김진태 “황교안 한국당 입당, 일단 환영은 하는데…” 사진 의원실 2019.01.13 8
1981 [뉴스영상] [KBS뉴스}황교안 전 총리 다음 주 한국당 입당…“정치활동 부적절” 사진 파일 의원실 2019.01.13 5
1980 [라디오인터뷰] [BBS뉴스]심재철 “전당대회 출마할 것...스스로 당선 확률 높다고 판 사진 의원실 2019.01.13 7
1979 [지면보도] [시사오늘]고군분투 심재철…표 훑는 야간비행 사진 의원실 2019.01.13 6
1978 [지면보도] [연합뉴스]당권주자 대거 참석 원내대표·중진회의 사진 의원실 2019.01.10 20
1977 [라디오인터뷰] BBS불교방송 <전영신의 아침저널> 심재철 국회의원 사진 파일 의원실 2019.01.10 31
1976 [지면보도] [기호일보]자유한국당 인천시당, 신년인사회 열어… ‘경제정당 자리매김’ 사진 의원실 2019.01.07 36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