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심재철 ON AIR

언론보도
심재철 ON AIR
게시판 상세보기
청와대 정무수석 '고함과 삿대질로 국민과 국회모독'
2019.11.06
의원실 | 조회 44


대한민국 최고의 권력기관인 청와대는 품위를 지키고 신뢰를 보여줘야 할 의무가 있다. 그러나 문재인 정권에서는 이를 찾아볼 수가 없다. 제1야당 원내대표에게 행한 강기정 정무수석의 언행은 저질 그 자체였다. 청와대 수석이 국감장에서 국민의 대표에게 고함과 삿대질을 한 것은 곧 국민한테 그런 짓거리를 한 것이다. 강기정 막장 수석은 이전 국회의원 시절에도 폭력으로 숱한 물의를 빚은 바 있다. 제 버릇 못 준다더니 똑같은 악행이 반복된 것이다. 정무수석은 원활한 국정 수행을 위해 야당과 가교역할을 해야 하는 중요한 자리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야당과 원활한 관계를 원한다면 즉각 강기정 막장 수석을 해임해야 한다. 그래야 그나마 국민과 야당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를 지키는 것이다. 아울러 청와대 핵심 인사의 언행 역시 대단히 우려스럽다. 강기정 수석의 막장드라마를 방조하고, 국감을 파행하게 만든 노영민 비서실장이나 “북한이 ICBM을 이동식 발사대로는 발사할 수 없다”는 거짓말을 한 정의용 안보실장이나 올해 성장률 전망치도 답변하지 못한 이호승 경제수석이나 모두가 강기정 막장 수석과 피장파장이다. 이 같은 청와대 부적격 인사들에 대한 전면적인 개편이 있어야만 나라가 바로 설 수 있다.
-「당 대표 및 최고위원· 중진의원 연석회의」 '심재철 의원' 발언 中에서(2019.11.06)-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866개(1/42페이지)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