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언론보도

언론보도
언론보도
게시판 상세보기
김성태 "한국당 중앙당 해체, 외부인사에 비대위 전권"
2018.06.26
의원실 | 조회 122

<조선일보> 

출처 : http://srchdb1.chosun.com/pdf/i_service/pdf_ReadBody.jsp?Y=2018&M=06&D=19&ID=2018061900051

자유한국당 김성태 당대표 권한대행은 18일, 6·13 지방선거에서 참패한 한국당을 쇄신하기 위해 중앙당을 해체하겠다고 밝혔다. 또 외부 인사가 전권(全權)을 갖는 '혁신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겠다고 했다. 중앙당은 당권(黨權)을 떠받치는 정당 조직의 핵심이다. 이 때문에 김 권한대행이 당내 일각의 조기 전당대회 주장에 맞서 중앙당 해체를 통해 장기적으로 한국당 해체를 추진하기 위한 절차에 들어간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김 권한대행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당은 지금 이 순간부터 곧바로 중앙당 해체 작업에 돌입하겠다"고 했다. 김 권한대행은 이어 "당장 '중앙당 청산위원회'를 꾸리고 내가 직접 위원장을 맡아 청산 작업을 주도하겠다"면서 "당 사무총장을 비롯한 (중앙당의) 각급 위원장과 본부장, 당 대변인, 여의도연구원장 등 당직자 전원의 사퇴서를 수리할 것"이라고 했다.

그는 또 "환부를 도려내고 수술하고 혁신하기 위해선 당내 인사가 비대위원장을 맡는 건 적절치 않다"며 외부 인사가 위원장을 맡아 당 쇄신의 전권을 행사하는 혁신비대위를 구성하겠다고 했다. 이와 함께 당내에 '구태 청산 TF'를 가동하고 당명 개정을 포함한 개혁 작업도 추진하겠다고 했다.

김 권한대행은 중앙당 해체 배경에 대해 "원내(院內) 중심 정당으로 가기 위한 것"이라고 했다. 또 "중앙당 해체를 통해 당에 외과적인 수술뿐 아니라 내과적인 수술, 나아가 정신과적인 치료까지 포함한 폭넓은 수술을 하겠다"고 했다. 당 관계자는 구체적인 중앙당 해체 방안에 대해 "당 사무처 직원들을 원내 소속으로 전환하되 모두 수용하지 못할 경우 지방 시·도당 소유 부동산 등을 정리해 인적 구조조정 비용으로 충당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230명 안팎인 한국당 중앙당 사무처 소속 당직자를 대거 줄이는 과정에서 들어가는 명예퇴직 비용 등을 당 자산을 팔아 충당하겠다는 것이다.

김 권한대행은 이날 '중앙당 청산위원회'를 구성하기로 하는 등 곧바로 청산 작업에 나섰다. 청산위는 당직자 구조조정과 기존 당 기구의 폐지·재조정의 밑그림을 그리게 된다. 중앙당을 해체하는 내용의 당헌·당규 개정안 초안도 청산위에서 준비할 것으로 보인다. 여기서 마련된 중앙당 해체안은 최종적으로는 당 전국위원회와 상임전국위에서 의결을 거쳐야 확정된다.

하지만 김 권한대행의 구상대로 중앙당 해체안이 당 전국위 등의 추인을 순조롭게 받게 될지는 미지수다. 중앙당 해체와 비대위 구성을 위해서는 전국위 등의 과반 의결이 필요한데 친박 성향 당원들이 반대하고 나올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당장 친박계 의원들과 일부 중진 의원들은 "당원들의 뜻을 묻지 않은 독단"이라며 반발하고 나왔다. 친박계 출신 김진태 의원은 "김 권한대행이 월권하는 것"이라고 했고, 당권 도전 가능성이 거론되는 5선의 심재철 의원은 "김 권한대행이 반성을 제대로 해도 모자랄 판에 엉뚱한 헛다리 짚고 있다"고 했다. 원외당협위원장 중심의 '한국당 재건 비상행동'도 성명을 내고 "김 권한대행은 즉각 사퇴해야 한다"고 했다.

그럼에도 김 권한대행이 중앙당 해체와 함께 외부 인사가 주도하는 비대위 구성 카드를 뽑아든 배경에는 당 일각의 조기 전당대회 추진 움직임에 쐐기를 박으려는 의도가 깔렸다는 관측이 나온다. 장기적으로는 '헤쳐 모여'식 보수 재편을 통해 과거 친이·친박계가 반분했던 한국당 패권 지형을 근본적으로 바꾸려고 한다는 말도 나온다.

김 권한대행은 본지 통화에서 "지금 한국당은 4·19와 10·26 이후 각각 소멸의 길을 간 자유당·공화당과 비슷한 처지"라며 "중앙당을 통해 당내 패권만 장악하면 국민 여론이나 시대적 흐름에 상관없이 당권을 유지할 수 있었던 구체제와 결별해야 하며 반드시 중앙당 해체를 관철할 것"이라고 했다.
기고자 : 원선우 이슬비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2,055개(20/206페이지)
언론보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65 [지면보도] [문화일보]1면,3면 관세청, 지난달 이미 ‘북한産 석탄 반입’ 파일 의원실 2018.08.01 313
1864 [지면보도] [조선일보]'한미硏 청탁 이메일' 홍일표 靑행정관 부인 감봉 3개월 파일 의원실 2018.08.01 126
1863 [지면보도] [연합뉴스] '유효기간 만료' 기업구조조정촉진법 상시화 법안 발의 파일 의원실 2018.07.31 139
1862 [지면보도] [조선일보]심재철 "北 석탄 반입 의심 선박, 2척보다 더 많아" 파일 의원실 2018.07.27 253
1861 [지면보도] 심재철 "김성태, 선거 '폭망' 책임져야…의총·전국위 주목" 사진 의원실 2018.07.10 351
1860 [지면보도] [공감신문] 한국당 의원 다수, 아동복지시설 종사자 처우개선 촉구 사진 의원실 2018.07.10 148
1859 [라디오인터뷰] [인터뷰] 심재철 "비대위 총선 공천권 운운, 특정세력 제거 우려" 사진 파일 의원실 2018.07.10 188
1858 [지면보도] 심재철 “폭삭 망한 판에 비대위장 공모?…사람 먼저 바꾸자” 파일 의원실 2018.07.05 156
1857 [라디오인터뷰] CBS 라디오 '시사자키 정관용입니다' 7월4일 심재철의원 인터뷰 사진 파일 의원실 2018.07.04 152
1856 [지면보도] 심재철 등 한국당 14명, '김성태 재신임 투표' 의총 요구 사진 의원실 2018.07.04 190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