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바른 힘, 선한 정책

심재철 ON AIR

언론보도
심재철 ON AIR
게시판 상세보기
'우리들병원 게이트'_최초 의혹 제기 원본 동영상(2019년3월)
2019.11.20
의원실 | 조회 23



지난 3월 중진의원 연석회의 때, 저는 문재인 대통령의 후원자인 우리들병원의 특혜대출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그 과정에서 여권 인사가 개입된 것이 사실인 것으로 드러났다. 한 일간지에 따르면, 우리들병원이 대출받는 과정에서 피해를 입은 신모씨를 인터뷰했는데 이 과정에 정재호 의원과 양정철 원장이 깊숙이 개입된 것으로 확인됐다. 우리들병원 김수경 대표와 이상호 원장의 대출을 덮고자 신모씨는 자신의 부동산을 제공했고, 이때 이상호 원장이 연대보증을 했다. 이후에 추가 대출을 받는 과정에서 산업은행에서 1,400억을 대출을 받는데 이때 신한은행 직원인 담보 제공자인 신모씨의 동의 없이 서류를 위조해서 이상호 씨를 연대보증에서 풀어줬다. 결과적으로 결국 신모씨는 대출금을 갚지 못하고, 자신이 담보로 잡았던 자신의 자산이 경매 처분됐다. 검찰은 신모씨가 제기한 사건을 불기소처분했었다. 이 과정에 버닝썬 경찰청장이라고 불린 윤 총경이 개입된 것도 확인됐다. 제보가 또 하나 들어왔는데 우리들병원의 수사를 담당했던 경찰관한테 수사를 덮을 것을 강요한 권력 핵심인사가 따로 있다는 그런 제보이다. 그 사람은 문재인 정권 초기에 공안 분야 권력 핵심에 있었고, 경찰에 외압성 전화를 한 뒤에 돌연 자리에서 물러나서 미국으로 출국해버린 문재인 정권의 핵심인사이다. 이 사건은 권력형 게이트일 가능성이 크다고 본다. 우리들병원의 김수경·이상호 두 사람은 최순실에 버금가는 배후세력으로 평가되고 있다. 검찰은 불기소 처분한 우리들병원 수사를 다시 시작해서 한 점 의혹도 없이 투명한 수사 결과를 내놓아야 할 것이다.

-「당 대표 및 최고위원· 중진의원 연석회의」 '심재철 의원' 발언 中에서(2019.11.20)-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
866개(1/42페이지)
글쓰기
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